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농협
전국 1114개 농축협 조합장 선거3월8일,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통해 선출해
농식품부는 지난 8일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를 통해 향후 4년간 일선 농축협을 이끌어갈 1114명의 조합장이 선출됐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지난 8일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를 통해 향후 4년간 일선 농축협을 이끌어갈 1114명의 조합장이 선출됐으며, 이들 조합장은 3월21일부터 임기가 시작된다고 밝혔다.
이번 조합장 동시선거에는 2590명의 후보자가 출마해 2.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당선된 1114명의 조합장 중 890명은 투표를 통한 경선으로, 단독 입후보한 224명은 무투표로 당선됐다. 이번 선거로 조합장이 바뀐 조합은 421개소(37.8%)로 지난 2019년 제2회 동시조합장선거(41.8%) 대비 4%p 감소했으며, 여성 조합장은 전국적으로 30명이 입후보해 13명이 당선돼 증가추세를 보였다.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는 조합원들이 위법행위를 신고·제보하거나 금품수령 사실을 자수하는 등 적극적인 관심과 자정하는 모습이 나타났으나, 지난 두 번의 선거와 마찬가지로 선거과정에서 여전히 금품제공, 선거운동 방법 위반 등 불법행위들이 발생했다. 
이에 농식품부는 조합장 선거제도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농협, 선관위 및 국회와 ‘공공단체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선거 준비과정에서 나타난 무자격조합원 문제 등을 개선하기 위해 농협중앙회와 합동점검을 강화하고, 조합원 확인방법 명확화 등 제도개선도 추진할 예정이다.
강동윤 농업금융정책과장은 “이번에 새롭게 선출된 조합장들은 조합 경영자이자 지역의 리더로서 향후 4년간 조합과 지역의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드리며, 농식품부에서는 농협중앙회와 협력하여 일선조합의 발전과 경영안정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