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업·시설 임업기계
임업기계장비 수출확대 위해 홍보관 운영세계산림총회서 국내 임업기계장비 우수성·수출상담 높여
한국임업진흥원은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개최된 ‘ 15차 세계산림총회(WFC)’서 임업기계장비 수출홍보관과 현장수출상담장 운영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한국임업진흥원은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개최된 ‘ 15차 세계산림총회(WFC)’서 임업기계장비 수출홍보관과 현장수출상담장 운영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임업기계장비 수출홍보관은 산림청, 진흥원, 임업기계장비수출협의회 3개 기관이 협력해 내의 우수한 임업기계장비를 세계 산림관계자들에게 홍보하고 기업-정부간(B2G), 기업-기업간(B2B) 수출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행됐다.

홍보관을 찾은 파라과이 산림청장(Ing.Ftal. Chrstina Goralesk)과 주한 파라과이대사(Luis Molinas)는 3D 제품사진, 동영상 등이 포함된 K-wood디지털쇼룸에 큰 관심을 보였고 현장에 전시된 다양한 제품을 직접 확인하며 한국의 우수한 기술력을 경험했다.

특히 ‘산림청-FAO-AFoCO’가 주최하는 산불포럼과 연계해 산불진화장비류를 전시하고, 산불진화복 착용 이벤트를 운영했다. 또한 5월4일에 임업기계장비 수출홍보관에서 개최된 ‘산불진화기계·장비류 수출확대 현장간담회’에는 아시아 5개국 산불정책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서정공사의 산불진화차, 유비통상·근창·시전상인 3개사의 산불진화장비류의 기업소개와 제품홍보 등을 통해 수출확대를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진흥원은 해외 바이어와의 교신 및 통역지원, 추가 바이어발굴 및 온라인 수출상담 등 홍보관 후속 지원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강승모 산업지원본부장은 “앞으로도 임업기계장비의 수출확대를 위해 관계기관 및 기업들과 적극 소통하며 침체된 임업기계장비 산업계가 수출을 통해 헤쳐나 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