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농협
농협회장, 1주년 맞아 현장소통나서농촌 발전위한 청년농업인 육성·교육지원 강조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 지난 2일 취임 1주년을 맞아 충남 당진에 위치한 ‘위풍당당 농장’을 방문해 청년농업인 육성과 디지털농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 지난 2일 취임 1주년을 맞아 충남 당진에 위치한 ‘위풍당당 농장’을 방문해 청년농업인 육성과 디지털농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번 방문은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해 청년농업인 육성 및 디지털 혁신의 중요성을 깊이 인식하고 농업현장에서 소통을 통해 농협의 정체성 확립과 청년농업인 실익지원역량을 강화하고자 진행했다고 밝혔다.

농협은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2018년부터 영농교육, 현장실습, 드론 및 농기계 자격증 취득지원, 종합컨설팅 등 교육지원을 해오고 있으며, 작목별 컨설팅, 유통 판로지원, 스마트팜 교육 등 청년농업인들의 영농정착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경기도 고양시 농협대학교에 스마트팜 시범농장을 조성해 청년농업인들에게 스마트팜 준비부터 생산·판매까지 전 과정에 대한 범농협 지원체계를 만드는 등 농업 디지털혁신을 위해 나아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 회장이 방문한 ‘위풍당당 농장’은 당진시가 청년창업농 경영실습 지원을 위해 조성한 임대 농장으로 경험이 부족한 청년농업인들이 온실경영과 재배기술, 생산 등 전반적인 실습을 할 수 있도록 저온 저장시설, 난방장치 등을 갖춘 첨단 스마트 농장이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청년농업인들은 농업인구 감소 등으로 어려운 농업·농촌에 활력을 불어넣는 희망이자 미래”라며, “성공적인 영농정착과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금융·컨설팅지원, 온·오프라인 판로지원, 스마트팜 및 융·복합 첨단농업 교육 등 필요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