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엽채류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 농가소득 앞장저온 양액베드에 공급하는 방식···정밀 양액온도 제어가능

‘엽채류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 농가소득 앞장

저온 양액베드에 공급하는 방식···정밀 양액온도 제어가능
수확량 40%↑·농가소득 60%↑···신기술 보급사업으로 확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해 보급하고 있는 엽채류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가 관행방식에 비해 농가소득을 대폭 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엽채류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해 보급하고 있는 엽채류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가 관행방식에 비해 농가소득을 대폭 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은 전북 김제의 시설원예 실증농가를 대상으로 하절기 잎채소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를 적용한 결과, 양액을 냉각하지 않는 농가보다 상추 뿌리의 활력은 70%, 길이는 1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한 광합성 속도가 23% 높아짐에 따라 상추 생체중이 약 150% 증가해 1㏊ 기준 약 13톤이 늘어 40% 증가했으며, 농가소득도 60% 많아졌다고 밝혔다.

농진청은 여름철 시설원예 농가의 고온 피해는 줄이고 불볕더위에도 잎채소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잎채소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를 개발해 농가에 2020년부터 적용하고 있다.

대부분의 시설원예 작물은 35도 이상 고온에 장시간 노출되면 생육이 저하되고 수확량이 줄며, 심하면 말라죽기 시작한다. 특히 상추 같은 잎채소는 생육 적정 온도가 15~20도로 고온이 계속되면 발아와 잎의 분화가 멈추고 뿌리의 양분 흡수가 저하되는 피해가 발생한다.

2020년 개발한 ‘잎채소 수경재배용 양액냉각기’는 저온의 양액을 재배베드에 공급하는 장치이다. 시설에 양액을 공급하는 소형탱크를 설치한 뒤 우선 냉각하고 순차적으로 대용량 양액탱크를 냉각하는 방식으로 적은 용량의 냉각기로 정밀하게 양액 온도를 제어할 수 있다.

이 기술은 현재 농촌진흥청 신기술보급사업을 통해 5개 시군 11개 농가에 적용되고 있으며, 앞으로 개선점을 보완해 보급 농가를 확대할 예정이다.

시설 내 온도를 낮추기 위해서는 차광막과 환기창, 순환 팬을 동시에 사용하면 기온을 6.4도까지 낮출 수 있으며, 안개 분무 장치를 추가로 사용하면 약 8도까지 기온을 낮출 수 있다. 엽채류 온실 내부의 기온을 기존보다 8도 낮추면 상추는 약 10배, 청경채는 4배, 셀러리는 5배 생산량이 증가한다.

이상규 에너지환경공학과장은 “기후변화로 시설원예에서도 냉방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시설과 작물에 적합한 효율적인 냉방기술을 활용하면 생산성이 높아져 농가경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