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유통
“중고농기계도 온라인으로 간편하게”국제종합기계, 중고농기계 플랫폼 ‘농마켓’ 인기몰이
국제종합기계는 자사가 운영 중인 중고농기계 플랫폼 ‘농마켓’이 운영한지 약 2년 만에 월평균 접속자 수 7000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농마켓 홈페이지 캡쳐

국제종합기계가 중고농기계 플랫폼을 바탕으로 온라인 고객 확대에 나선다.

국제종합기계는 자사가 운영 중인 중고농기계 플랫폼 농마켓이 운영한지 약 2년 만에 월평균 접속자 수 7000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농마켓은 국제종합기계의 온라인 농기계 중고거래 플랫폼으로, 국제종합기계는 기존 중고농기계 거래의 한계를 극복하고 대리점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농마켓을 운영해 왔다.

중고 매물과 정보가 한정되어 있는 오프라인 판매망에서 벗어나 전국 약 500여대의 중고농기계 제품을 손쉽게 비교할 수 있는 것이 농마켓의 가장 큰 장점이다. 거주지역 내에서만 한정적으로 이루어지던 중고농기계 거래가 온라인 상으로 확대되면서 소비자들이 더욱 다양한 매물과 정보를 한에 접하고 본인에게 맞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농마켓은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국제종합기계와 TYM제품뿐 아니라 다양한 기업의 중고농기계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제조사, 기종, 지역 등으로 카테고리가 세분화되어 있으며, 가격대, 사용시간, 연식 등으로 상세 검색이 가능해 고객이 원하는 사양과 예산에 맞는 제품을 간편하게 살펴볼 수 있다.

플랫폼에 신규 등록된 제품과 다수의 소비자들이 관심상품으로 등록한 인기 제품도 별도로 확인 가능하며, 전국의 국제종합기계 대리점 정보를 제공하는 전국 대리점 현황코너도 마련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여기에 온라인 플랫폼 사용이 익숙지 않은 중장년층을 배려해 직관적이고 정돈된 인터페이스를 갖춘 점도 사이트 유입을 이끌어냈다는 평가다.

국제종합기계가 직접 관리하는 중고농기계 플랫폼인 만큼 거래 신뢰성을 확보한 것도 인기의 한 요인이다. 대리점에서 직접 제품을 등록해 허위 매물이없고, 각 제품에 대한 중고직거래 품질보증서를 제공해 품질보증기간 동안 보증을 받을 수 있다. 때문에 기존 오프라인 거래에서 고장·수리 이력 및 제품상태 확인에 어려움을 호소했던 소비자들과 최근 귀농해 농기계를 새롭게 구입하고자 하는 초보 농부들도 믿고 거래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국제종합기계 관계자는 농마켓은 당사에 발생하는 별도의 수익이나 수수료 없이 순수하게 국제대리점 활성화와 안전한 중고농기계 거래시장 구축을 위해 운영되고 있다, “고객들이 농마켓을 통해 얻은 만족스러운 중고농기계 거래경험과 대리점 지원을 바탕으로 체계적인 중고농기계 거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