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지역
경남도원, 농업기계대학과정 단축운영코로나19로 기존 120시간을 81시간으로 줄여
지난 21일 경남농업기술원 농업기계교육장 제1강의실에서 열린 농업기계대학 개강식 모습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이 농기계 안전사고예방과 지역농업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매 년 ‘농업기계대학’ 과정을 실시해 농업기계 전문기술인력을 육성해오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수업일수 및 교육이수시간이 기존 120시간에서 81시간으로 단축되어 운영된다.

지난달 21일 농업기술원 농업기계교육장 제1강의실에서 열린 이날 개강식에는 농업인 36명이 참석했으며, 오는 11월 6일 까지 총 11회에 걸쳐 진행될 교육과정에 대한 일정과 교육방법을 소개받았다.

교육과정은 농업기계 이론과 실습교육을 병행해 실시하게 되는데, 농업동력학, 건설기계학 및 관련법규, 유압공학 등 이론교육과 정밀농업 실현을 위한 스마트팜 기초이해, 내연기관, 방제드론교육 등 실습교육을 진행한다.

특히 최근 농업분야에 많이 사용하고 있는 굴삭기 및 지게차운전 면허를 취득할 수 있도록 2015년 경상남도로부터 소형건설기계 조종교육기관으로 지정받아 교육생들에게 3톤미만 굴삭기와 지게차운전 이론 및 실습과정을 병행해 수료 후 면허를 발급받을 수 있는 교육 이수증을 발급한다. 더 나아가 농기계정비와 운전 등 국가기술자격 취득 희망교육생에게는 자격취득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승윤 도원 농업기계교육담당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수업일수 및 교육이수시간이 줄어들었지만 전체적인 과정에 부족함이 없도록 좀 더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농업기계대학과정은 지난 2015년에 처음 개설돼 지난해까지 총 190명이 수료 했다.

김창수 기자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