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2019 상주농업기계박람회’ 성료4월2~5일 상주 북천시민공원서 열려···18만명 다녀가
‘2019 상주농업기계박람회’ 개막을 알리는 테이프커팅식. 지난 2일 열린 개막식에는 김종훈 농식품부 차관보와 전우헌 경북도 행정부지사, 앤드류 빌라코르타(Andrew Villacorta) 필리핀 농업부 차관보, 이승기 농촌진흥청 농업공학부장, 전대식 김제시 부시장, 정종훈 한국농업기계학회장, 박철웅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이사장 등 내외빈과 상주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사진제공=농기계조합 홍보실>

‘2019 상주농업기계박람회’ 성료

4월2~5일 상주 북천시민공원서 열려···18만명 다녀가

전시공간 부족···타지역 100여 업체 참가못해 아쉬움

 

‘2019 상주농업기계박람회’가 지역농민의 높은 관심 속에 성공적인 박람회로 마무리됐다.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과 상주시가 공동주최한 이번 박람회는 ‘농업의 성장동력! 농업의 미래!’라는 주제로 지난 4월2일부터 5일까지 4일간 경북 상주시 북천시민공원에서 벚꽃이 만개한 가운데 개최됐다.

2일 열린 개막식에는 김종훈 농식품부 차관보와 전우헌 경북도 행정부지사, 앤드류 빌라코르타(Andrew Villacorta) 필리핀 농업부 차관보, 이승기 농촌진흥청 농업공학부장, 전대식 김제시 부시장, 정종훈 한국농업기계학회장, 박철웅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이사장 등 내외빈과 상주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의 개막선언을 시작으로 농기계산업발전 유공자에 대한 포상, 김신길 농기계조합 이사장의 개회사, 황천모 상주시장의 환영사와 김종훈 농식품부 차관보의 축사, 전우헌 경북도 행정부지사의 격려사가 있었다.

김신길 농기계조합 이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농업과 ICT를 접목한 ‘스마트팜 혁신밸리’이자 대한민국 농업의 중심도시인 상주에서 농업기계박람회를 개최하게 돼 무척 뜻깊다”며 “이번 박람회가 농업인에게는 농작업의 편리성과 정밀·첨단농업 도입을 통한 경쟁력 제고에 기여하는 한편 출품업체에게는 그동안 연구개발한 농기계를 전시하고 수요자와의 만남을 통해 기술력을 한층 더 발전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최측은 총 1만8760㎡ 면적에 217개사의 393개 기종이 전시됐던 이번 박람회에서는 스마트팜 및 4차산업 연계 농기자재와 수도작기계, 밭농업기계, 축산기자재, 수확 및 가공기자재, 시설농업기자재 등 최첨단 농기자재가 선을 보였으며, 이를 통해 4만3491건의 상담 및 92억1700만 원의 구매계약 실적을 거둬 규모면에서 역대 최대의 성과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또한 박람회 기간 동안 총 18만345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상주농업기계박람회는 지역박람회로서 굳건하게 자리를 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지만 충분하지 못한 박람회 전시공간의 제한으로 인해 타지역 100여 업체는 전시공간을 부여받지 못해 전국규모 박람회로는 다소 부족하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이러한 문제는 올해 11월6일부터 8일까지 김제시 벽골제에서 개최되는 ‘2019 김제농업기계박람회’에도 똑같이 빚어질 것으로 보여 이에 대한 대책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반면 내년 천안시에서 개최되는 ‘2020 천안국제농기자재박람회(KIEMST 2020)’은 박람회 개최부지가 천안시청 주변 천안시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될 예정이어서 지난 대회에 비해 넓은 공간확보가 가능해 이 같은 문제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농기계산업발전 유공자 명단 △(주)벡터전자(손사관 이사) △(주)뉴런모터스(조미영 대표) △한반도산업(최상억 대표) △해청기계(최상영 대표)

 

 

김창수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