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농협
농협, 스마트팜 다부처패키지 사업추진축산관련 개발사업 총 3년9개월간 과제수행 예정

 

농협경제지주 축산연구원은 ‘스마트팜 다부처 패키지 혁신기술개발 사업’ 과제추진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농협경제지주 축산연구원은 ‘스마트팜 다부처 패키지 혁신기술개발 사업’ 과제추진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스마트팜 융합·원천기술 개발·확산을 통한 지속가능한 농축산업 구현 및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목표로 하는 농식품부·농진청·과기정통부의 공동사업으로 농협축산연구원 사업공모를 통해 선정된 3개 과제를 추진할 예정으로 전했다.

연구원의 참여과제는 ‘한우 개체별 경제형질 정밀측정·관리·예측 모델링 기술’, ‘축우 생체정보 기반 개체별 정밀모니터링 및 사양기술개발’, ‘축우 2세대 스마트 축산모델 개발 및 실증’이며, 공동연구팀과 총 3년9개월간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한편 이번 과제추진으로 ICT정보, 출하정보, 개체이력정보와 축산연구원이 보유한 유전체 정보를 연계해 새로운 경제형질을 발굴하고, 유전능력평가에 적용하는 연구와 현장실증 연구수행을 통해 컨설팅 컨텐츠 제공 및 축산농가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태환 농협축산경제 대표이사는 “이번 스마트팜 연구과제를 위해 축산 연구원을 비롯한 한우·젖소 개량사업소 등 농협 내 개량관련 부서에 근무하고 있는 유전·육종분야 박사들로 연구팀을 구성해 전문성을 높였으며, 앞으로 연구과제 참여를 확대하고 축산연구원의 연구업무 기능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