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그린랩스, 농업데이터 생태계 구축나서농진청과 탄소저감·AI기반 솔루션 개발사업 공동연구 추진
그린랩스가 지난달 25일 농촌진흥청과 ‘농업분야 공공데이터 공유와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안동현 그린랩스 대표, 성제훈 농진청 디지털농업추진단장

데이터농업 스타트업 기업이 그린랩스가 지난달 25일 농촌진흥청과 ‘농업분야 공공데이터 공유와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성제훈 농촌진흥청 디지털농업추진단장을 비롯한 정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민관의 농업데이터 공유 및 활용강화를 통해 경쟁력 있는 스마트농업을 육성하고 잘사는 농업인 구현을 위해 양 기관 간 긴밀한 협력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양 기관은 △농업분야 디지털 확산을 위한 농업데이터 생태계 구축 △농정현안해결 및 신규 서비스창출을 위한 데이터 연계 △데이터 활용제고를 위한 클라우드기반 농업데이터 분석서비스 개발 △기후변화·식량문제 해결을 위한 탄소저감 사업협력 △빅데이터·AI 기반 솔루션 개발 △농업데이터 분야 국내·외 정보교류 및 공동사업 등에서 상호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그린랩스는 농창업을 시작으로 농장 신축, 작물 재배, 유통 판매에 이르기까지 농업 종사자를 위한 모든 솔루션을 디지털화한 데이터농업 토탈 플랫폼 ‘팜모닝’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공공 농업데이터 활용을 통해 팜모닝 서비스 고도화뿐만 아니라 탄소중립, 글로벌 진출 등 신규사업 확대에도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안동현 그린랩스 대표는 “농진청과의 데이터 협력을 통해 디지털농업 혁신이 더욱 광범위해지고 매우 빨라질 것”이라며, “그린랩스는 최근 65만 가입자를 돌파한 팜모닝을 중심으로 농업데이터의 부가가치를 확대해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농업혁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