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TYM, 도이츠와 친환경 e파워트레인 개발 MOU트랜스미션&전동화 유압시스템 개발착수, 동력효율 증대기대

TYM, 도이츠와 친환경 e파워트레인 개발 MOU

트랜스미션&전동화 유압시스템 개발착수, 동력효율 증대기대
무공해·탄소중립 실현으로 친환경 트랙터 생산에 탄력받을듯
 
(주)TYM이 친환경 e파워트레인(e-Powertrain) 개발을 위해 글로벌 엔진 제조기업인 독일 ‘도이츠(DEUTZ)’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주)TYM이 친환경 e파워트레인(e-Powertrain) 개발을 위해 글로벌 엔진 제조기업인 독일 ‘도이츠(DEUTZ)’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TYM은 이번 협약을 통해 도이츠의 엔진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동화 핵심부품인 e파워트레인을 개발해 TYM의 소형트랙터에 적합한 순수 전기구동 시스템을 적용하겠다는 계획이다.

트랙터에 전동화 시스템을 적용할 경우 트랙터 운행 중 발생하는 배출가스 및 이산화탄소가 억제되어 무공해(Zero Emission) 및 탄소중립 실현이 가능해 친환경 트랙터 생산의 전환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도이츠는 독일에 본사를 두고 있는 글로벌 엔진 제조기업으로 펜트(Fendt), 도이치파(Deutz-Fahr), 이세키(ISEKI)등 글로벌 농기계 제작사와 볼보 건설기계에 디젤엔진을 공급하고 있다. 특히 최첨단 드라이브 시스템 개발의 선두 기업이자 비도로용장비(Non-Road Mobile Machinery, NRMM) 시장에 대한 관록을 지닌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최근 수소연료전지 기업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등 NRMM 시장 내 친환경 파워트레인 개발 및 공급을 본격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TYM과 도이츠가 공동 개발하는 e파워트레인은 배터리, 모터 등을 포함해 전동화 드라이브 시스템 공급이 가능한 차세대 플랫폼으로, 기존 디젤엔진과 전동화 드라이브 시스템을 결합해 NRMM에 적합한 하이브리드 시스템 공급이 가능해지는 것이 특징이다.

TYM은 트랙터에 적합한 파워트레인 전동화를 구현하기 위해 트랜스미션 및 전동화 유압시스템 개발에 착수해 동력 효율을 개선할 예정이다. 도이츠는 전동화 컴포넌트인 배터리, 전동모터를 포함한 드라이브 시스템 모듈 공급을 담당하며, 농용 트랙터에 최적화된 전동화 드라이브 시스템을 제공할 예정이다.

향후 TYM은 범지구적 과제인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도이츠와 마일드 하이브리드, 풀 하이브리드, 풀 일렉트릭 관련 기술개발을 지속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소형 트랙터에 순수 전기구동 시스템을 적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다양한 TYM 트랙터에 맞는 하이브리드 및 하이드로젠 시스템 개발을 추진한다는 복안이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