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대동, 하이테크 트랙터 잇따라 출시100~127마력대 HX모델 런칭···프리미엄 시장선도
(주)대동이 고마력의 하이테크 트랙터를 잇따라 출시하며 프리미엄 시장 선점을 위한 광폭횡보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이번에 출시된 HX900(100마력), HX1000(111마력), HX1200(127마력) 3개 모델 중 HX1000 모델.

(주)대동이 고마력의 하이테크 트랙터를 잇따라 출시하며 프리미엄 시장 선점을 위한 광폭횡보를 보이고 있다.
대동은 올해 초 3.8ℓ엔진과 직진자율주행 기능을 탑재한 HX1300모델(132마력), HX1400모델(142마력)을 선보인데 이어 바로 아래 단계인 100~127마력대 하이테크 프리미엄 사양의 3개 모델을 런칭하며 100마력대 이상의 프리미엄 시장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출시된 모델은 대형 플래그쉽 트랙터인 HX900(100마력), HX1000(111마력), HX1200(127마력)으로, 142마력까지 가능한 3.8ℓ 디젤엔진과 최대 10마력까지 추가출력을 낼 수 있는 ‘파워 부스트(Power Boost)’ 기능을 채택했다. 여기에 중량 5.3톤의 웨이트 부착, 축간거리 2.4m로 뛰어난 안정감과 견인력을 실현해 베일러, 트레일러 등 무거운 작업기를 사용하는 고부하 작업에서도 원활하도록 했다. 높은 유압성능이 필요해 일반적으로 2대의 트랙터로 진행하는 집게 및 랩핑 작업을 HX는 3개의 유압 펌프을 채택해 동시 작업을 수행할 수 있어 트랙터 2대를 구매하는 비용부담도 줄일 수 있다. 또한 실시간 연비 체크기능인 ‘모니터(Monitor)5’로 연료 낭비를 방지하면서 180ℓ의 연료탱크로 장시간 작업이 가능하다. 
작업편의성에 있어서도 8단까지 주변속을 할 수 있는 ‘파워 시프트(Power Shift)’, 4WD 작업중 20㎞/h 이상의 고속주행시 2WD로 자동전환되는 ‘오토 2WD’ 등을 갖춰 타이어 마모방지와 연비 효율성을 높였다. 
이 외에도 저장한 RPM 값을 원터치로 선택하는 ‘RPM메모리’, 운전상황에 따라 저장한 작업기 상승 RPM, 하강 RPM으로 자동 조정되는 ‘스마트 크루즈’, 트랙터가 0.8° 이상 기울 시 작업기 수평을 자동 조정하는 ‘초정밀 수평제어’등이 있다. 후방 리모트 PTO 스위치와 원핸드 퀵 커플러로 작업기 탈부착도 쉽다. 
특히 모바일로 트랙터의 원격제어 및 관리가 가능한 ICT 기반의 ‘대동 커넥트(Connect)’를 채택해 원격으로 대동 관제센터에서 실시간 모니터링 해 기계 이상이나 정기점검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해 선조치를 통한 시간손실과 작업지연을 줄여준다. 
한편, 대동은 이번 HX 신모델을 출시하면서 밀리터리 예능 ‘강철부대’에 출연한 황충원씨 모델로 ‘힘의 가치’라는 컨셉의 HX 브랜드 영상을 제작해 대동 홈페이지 및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