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인공지능 접목 트랙터 자율주행 기술개발농진청, 영상인식·측위시스템 활용한 산업화 기반 마련해
농촌진흥청은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한 영상인식 기반 트랙터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고, 고정밀 측위시스템을 활용해 주행기술을 고도화하는 등 자율주행 트랙터 산업화 기반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농촌진흥청은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한 영상인식 기반 트랙터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고, 고정밀 측위시스템을 활용해 주행기술을 고도화하는 등 자율주행 트랙터 산업화 기반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고가의 위성 항법 시스템을 대체할 인공지능 기반 영상인식 트랙터 자율주행 기술로, 경운할 때 생기는 쇄토작업 여부를 트랙터 앞에 장착된 카메라로 찍어 딥러닝 기술로 분석한다.

  경운된 구간과 그렇지 않은 구간의 경계를 검출 후 미리 정해진 주행 기준선과 비교해 발생한 오차만큼 트랙터를 조향 제어하는 기술이다.

  영상 정보를 기반으로 자율주행 시킨 결과 작업속도 3㎞/h 시 직진주행 경로 오차는 ±9.5㎝ 이내로, 합리적인 예산으로 시스템 구성이 가능하고 영상정보를 이용해 장애물인식과 돌발 상황에 대처하기 쉽다.

  이와 함께 농진청은 고정밀 측위시스템을 활용한 트랙터 자율주행 고도화 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은 고정밀 측위시스템을 활용해 사전에 작업경로를 설정하고, 설정된 경로를 따라 직진주행과 선회를 할 수 있는 자율주향 기술이다.

  강금춘 농진청 스마트팜개발과장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기술이 농촌 현장에 빠르게 적용될 수 있도록 산·관·연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정책이나 지원사업, 검인증 기준 등을 조기에 마련해 첨단농기계 산업화 기반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