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산업
농진청-농협, 디지털농업 촉진위한 협약체결신기술 보급·확산 및 청년농업인 육성방안 공유
농촌진흥청은 지난달 29일 경쟁력 있는 디지털농업을 촉진하기 위해 농협중앙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농촌진흥청은 지난달 29일 경쟁력 있는 디지털농업을 촉진하기 위해 농협중앙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두 기관은 디지털농업 등 5개 분야 30개 과제를 선정해 우선 추진하고, 업무추진 중 필요한 협력과제는 추가발굴하기로 했다.

5개 분야로는 ‘지능화·데이터 기반의 디지털농업 촉진’, ‘중소농을 위한 스마트팜 연구개발 및 보급협력’, ‘지역단위 협업체계 구축으로 신기술 보급 및 현장확산’, ‘농업·농촌자원을 활용한 치유농업 활성화’, ‘기술·정보·경영지원을 통한 청년농업인 육성’ 등이다.

또한 중소농을 위한 스마트팜 연구개발 및 보급을 위해 영농정보 또는 기술제공을 위한 데이터 생태계를 구축하고, 데이터·자재·시설을 표준화해 현장에서 실증할 계획으로 전했다.

한편 디지털농업 시범 교육장을 공동 활용해 지역발전을 도모하고,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 농협본부와의 업무협력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조용빈 농진청 디지털농업추진단장은 “농촌진흥청은 연구개발 및 데이터 기반시설이 우수하고, 농협은 거대한 생산자 조작과 판매·유통망을 갖추고 있다”며, “두 기관이 디지털농업 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농업인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가고,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이 구현될 수 있도록 다각도로 협력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