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지역 포토
충남, 폭염대비 가축스트레스 예방해야환풍기·안개분무장치 사용…가축 체온유지 중요해
충남농업기술원은 장마 후 폭염에 대비해 가축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을 제시했다.

충남농업기술원은 장마 후 폭염에 대비해 가축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을 제시했다.

장마가 끝나고 높은 온도와 습도가 지속되면 가축의 체온이 올라 물을 많이 마시며, 사료를 먹는 양이 줄어들게 돼 증체량이 감소되고 번식도 힘들게 된다.

가축들의 체온을 낮추기 위해서 환풍기를 이용하고, 창문이나 윈치커튼을 개방해 가축의 체감온도를 낮춰줘야 한다.

또한 축사 주변의 장애물을 치워 바람이 잘 통하게 하고, 축사 면적 50㎡당 1대 이상의 환풍기를 바닥에서 3~4m 높이에 45도 방향으로 설치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축사에 그늘을 설치하거나 안개분무장치, 스프링클러, 샤워시설 등을 설치하면 축사 내 기온과 가축의 피부온도도 낮출 수 있다.

특히 터널 환기식의 밀폐닭장은 냉각효율을 높이기 위해 공기가 들어오는 곳에 쿨링패드를 설치해 유입공기의 온도를 낮춰주고, 냉수를 공급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이도연 충남농업기술원 지도사는 “여름철 가축의 고온 스트레스는 생산성 감소와 직결된다”며, “장마후 폭염 시 축사환경 관리를 위한 사전점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