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농협
농협, 한우전문가 양성 나서사양·축사·사료관리 등 이론부터 실습까지 교육
농협경제지주는 지난 10일 거창축협과 장기체류형 실습교육과정인 ‘농협 한우전문교육센터’ 개소식 및 입교식을 개최했다.

농협경제지주는 지난 10일 거창축협과 장기체류형 실습교육과정인 ‘농협 한우전문교육센터’ 개소식 및 입교식을 개최했다.

이번 과정에 선발된 교육생들은 축산과학원, 농협, 학계의 전문가로 구성된 강사진을 통해 사양관리, 축사관리, 사료관리, 개량, 번식, 방역, 제도, 경영, 창농 등 기초이론부터 현장실습까지 한우사육의 모든 것을 체계적으로 배운 후, 향후 한우산업의 전문인력으로 활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수료생은 정부지원사업인 청년농 영농정착지원사업, 귀농 농업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사업의 대상자 선정 시 가점 등 추가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교육과정은 과정은 40세 이하 청년을 대상으로 6개월 동안 한우 사육관련 이론 및 실습교육을 실시하는 프로그램으로서 총 선발인원은 10명이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한우전문교육과정이 농정원의 청년 특화 장기교육기관으로 선정돼 정부지원 하에 더욱 체계적이며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농협 최초의 장기 실습형 한우전문교육센터로서 후계축산인 육성과 국내 한우산업 기반강화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두산 기자  sds3766@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두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