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업·시설 임업기계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사업 활성화해야이원택 의원, ‘산림자원법’ 일부개정안 대표발의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를 활용해 임가의 소득을 높이고, 친환경 재생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는 법률 근거가 마련될 전망이다.

현재 ‘산림바이오매스에너지의 이용·보급촉진에 관한 규정’에서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의 정의 및 범위, 증명절차, 인정기준을 규정하고 있으나 법률에 근거가 없어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의 활용 및 보급촉진에 어려움이 있는 상황이다.

이원택 의원은 지난달 26일 산림바이오매스에너지 활성화를 위한 ‘산림자원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를 이용한 사업들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의 이용 및 보급촉진을 산림청장이 추진할 수 있는 사업으로 규정해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의 화석연료 대체에너지로의 활용 및 나아가 정부의 2050 탄소 중립정책에 따른 탄소저감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이 의원은 “탄소 배출량을 제로로 만드는 탄소중립은 우리 땅에서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먹거리 확보를 위한 필수과제”라고 말하며, “산림바이오매스를 모으는 과정의 사업은 임가소득을 높일 뿐만 아니라, 산림바이오매스를 활용해 생산한 에너지는 환경과 공존하는 새로운 친환경 재생에너지”라고 말했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