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그린바이오 산업 2030년까지 2배로 확대10개 부처합동 ‘그린바이오 신산업 육성방안’ 발표
정부는 생명공학기술 등 첨단기술의 발전으로 생명자원을 활용하는 그린바이오 산업을 2030년까지 2배규모로 키워 미래 핵심산업으로 추진한다.

정부가 그린바이오 산업을 미래 신산업으로 본격 육성한다.

정부는 ‘그린바이오 융합형 신산업 육성방안’을 마련하고 지난달 21일 10개 부처 합동으로 개최된 제3차 혁신성장전략회의 겸 제36차 경제장관회의에서 확정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생명공학기술 등 첨단기술의 발전으로 생명자원을 활용하는 그린바이오 산업을미래 핵심산업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발표한 ‘그린바이오 융합형 신산업 육성방안’은 그린바이오 5대 유망산업(마리크로바이옴, 대체식품·메디푸드, 종자, 동물용의약품, 생명소재)을 2030년까지 2배 이상으로 키우기 위한 체계적인 전략 및 이행계획을 담고 있다. 또한 그린바이오 산업의 자율적 성장토대를 구축하기 위해 △핵심기술개발 △빅데이터 △인프라 △그린바이오 사업화 전주기 지원 △그린바이오 융합산업 생태계 구축을 중점과제로 추진하기로 했다.

산업기반 구축과 기업 전주기 지원 및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해 우선 그린바이오 산업 5대 유망분야를 중심으로 핵심기술을 선정하고, 기술개발 로드맵을 마련해 중장기 R&D 투자로 선진국 수준의 기술을 확보하기로 했다.

또한 유전체 및 기능성분 정보 등 분야별 빅데이터를 기업의 요구수준에 맞게 구축하고 AI 기술 등의 활용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그린바이오 관련 시설·장비를 확충하고, 그리바이오 기업을 대상으로 전주기 지원을 추진한다. 이에 덧붙여 지역별로 특화된 그린바이오 산업육성을 위해 산업 생태계를 구축한다는 복안이다.

이를 통해 국내 그린바이오 산업규모를 2019년 4.5조원에서 2030년 12.3조원으로 2배로 확대하고, 국내 그린바이오 산업 고용규모를 지난해 2만명에서 2030년에는 4.3만명으로 늘려 신시장 확대는 물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그린바이오 산업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어갈 혁신성장의 선두주자가 될 수 있도록 관계부처 합동으로 적극 육성해 간다는 계획이다.

김은지 기자  stylett77@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