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기계
퇴비부숙도 검사 무상제공제주농업기술센터, 관내 축산농가 대상으로

제주농업기술센터는 가축분뇨 퇴액비부숙도 검사의무화 제도시행에 따른 검사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가축분뇨 퇴액비부숙도 검사는 부숙된 퇴액비를 농경지에 살포시 암모니아가스 등으로 인한 농작물의 피해 또는 악취와 환경오염 예방은 물론 양질의 퇴액비 공급으로 지속가능한 농업발전을 위해 추진하는 제도다.

가축분뇨법에 따라 지난 3월 25일부터 퇴액비부숙도 검사의무화 시행이 1년간 계도기간을 부여하고 있지만 분뇨배출시설 규모에 따라 신고대상은 연1회, 허가대상은 연2회 부숙도검사를 받아야 하며 그 결과서를 3년간 보관해야 한다.

제주농업기술센터는 관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가축분뇨 퇴액비부숙도 검사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제주농업기술센터 관할 가축분뇨법에 따른 퇴액비 부숙도 적용을 받는 축산농가는 한우(204농가), 말(151), 젖소(33), 돼지(43), 가금(55), 기타(49) 등 총 535농가다.

가축분뇨 퇴액비부숙도 검사를 받고자 하는 축산농가는 직접 채취한 시료 500g을 봉투에 밀봉해 신청서와 함께 농업기술센터에 의뢰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근교농업팀(☏760-7751) 문의하면 된다.

6월말 기준으로 가축분뇨 퇴액비 부숙도 적용 축산농가 중 32.9%(176농가)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 결과 89.8%(158농가) 적합, 10.2%(18농가) 부적합으로 조사됐다. 부적합 항목으로는 부숙도 미달 6농가, 함수율 초과 4농가, 중금속 초과 4농가, 염분과다 4농가 등이다. 부적합 농가에 대해서는 내년 3월까지 계도기간으로 행정처분을 유예하고 있지만 미부숙퇴비 살포로 악취민원이 연속적으로 발생시에는 행정처분이 가능하기 때문에 주의를 해야한다.

제주농업기술센터는 본격적인 가축분뇨 퇴액비부숙도 검사의무화 제도시행에 앞서 부숙도 측정기, 양분분석기 등 분석장비와 분석요원을 확충해 분석 서비스 질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정상진  jsj1234@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상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