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포토
‘밀묘소식재배’ 쌀농사 대세로 자리잡나?

이앙시즌을 맞아 밀묘소식재배에 농업인의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관행 이앙방식에 비해 육묘상자는 3분의 1로 줄이고, 자재비와 운반·작업시간을 절반 가까이 줄여 경영비절감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이달 6일 전북 김제시 백산농협 포장에서 농촌진흥청, 전북도의원, 김제시 관계자 및 농업인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림 ‘드문모심기(밀묘소식재배) 현장 시연회’에서 이앙기를 이용해 소식재배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농촌진흥청>

 

김창수 기자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