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업·시설 임업기계
“산림자원 순환경제 구축해야”KREI, 벌채량 증대통한 효율적 목재생산 등 필요

우리나라 산림을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벌채량을 현재보다 10배가량 늘여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산림보존의 개념에서 자원의 개념으로 산림을 관리하고 활용하기 위해 산림자원의 순환경제 기반 마련이 필요한데, 벌채량 증대 등을 통한 효율적 목재생산 및 이용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금일 ‘산림자원 순환경제 기반 마련을 위한 산림관리 효율화 방안’연구를 발표했다. 연구를 수행한 안현진 부연구위원은 ‘조림-육림-수확 및 이용-재조림’의 산림경제 선순

환 구조를 구축하고, 산림의 건강성 유지와 자원확보를 위한 방향을 제시했다. 특히 산림자원 순환경제의 핵심으로 효율적 목재생산 및 이용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연구에서는 △현상태 유지 △목재산업 진흥 종합계획 △최적화 관리 등 3가지 시나리오를 토대로 최적 벌채계획을 분석‧제시했으며, 최적화 벌채량의 경우 다른 시나리오보다 많은 양의 벌채를 수행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현진 부연구위원은 “가장 우선시돼야 할 기본방향으로 최적화 벌채량에 가까워지도록 장기 벌채 목표를 설정하고, 확장된 벌채량에 맞춰 조림, 숲가꾸기, 임도 건설 등의 청사진을 제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창수 기자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