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농업용 드론 검정, 비바람 걱정마세요!”농업기술실용화재단 국내최초 실내검정시스템 구축

“농업용 드론 검정, 비바람 걱정마세요!”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국내최초 실내검정시스템 구축

지난 10일 시연회...검정 소요 기간 획기적 개선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 구축한 드론 이동체(왼쪽)와 실내드론시험장 레일.

날씨에 상관없이 농업용 무인항공살포기(이하 드론)를 성능시험(검정)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 이하 재단)은 국내 최초로 드론의 ‘실내 검정시스템’을 구축하고 지난 10일 재단 내 농기계 검정동에서 시연회를 가졌다.

그동안 드론은 온도와 풍속의 영향 때문에 맑은 날 새벽이나 오전에만 시험을 진행할 수밖에 없었다. 이로 인해 드론 검정 신청업체들의 불편이 따랐지만 이번 재단의 실내검정시스템 구축으로 이러한 불편이 해소되게 됐다.

재단은 종합시험 기준에 적합한 농업용 드론의 규격 등을 조사한 자료를 토대로 실내에서 실외와 동일한 비행이 가능한 환경을 만들고자 드론 부착이 가능한 이동체와 레일 등으로 구성된 검정 시스템을 설계·제작했다.

이번 검정 시스템은 최대 폭 3m 이하 기체 비행높이를 2.5~4m로, 비행속도는 0.5~5m.s까지 조절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 약재 살포시 기체의 경사를 설정할 수 있고, 등속구간은 약 4m로 다양한 기체 조건에서 약재의 유효 살포 폭을 측정할 수 있도록 구축된 것이 특징이다.

이밖에 드론 조정자의 조정기술에 따라 살포성능이 결정될 수 있는 상황을 해소하고자 외부에서 드론 운행 시 전동기 회전속도, 살포 높이 및 경사도 등을 측정한 뒤 실내 검정시스템에 동일하게 적용하고, 살포성능을 측정해 보다 객관적으로 살포성능을 점검할 수 있다.

특히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됐던 검정 소요기간의 획기적인 단축이 가능해졌다.

김기택 스마트농업본부장은 “재단에서는 이번에 구축된 실내 검정시스템을 활용하여 우수한 농업용 드론이 국내에 신속히 확산·보급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창수 기자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