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기계
농진청-LGU+, 스마트축산 맞손지난달 27일 스마트축산 상호협력 및 교류MOU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이 LG유플러스와 5G기반 스마트축산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이 LG유플러스와 5G기반 스마트축산 활성화를 위해 협력한다.

두 기관은 지난달 27일 국립축산과학원 본원 5층 소회의실에서 ‘스마트축산 상호협력 및 교류에 관한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국내 유일의 축산업 국립연구기관과 5G 기술과 서비스 분야 전문 기업이 스마트축산의 필요성에 뜻을 함께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앞으로 두 기관은 축산업 경쟁력 강화와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협력 방안 마련을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국립축산과학원 가금연구소와 LG이노텍이 공동 연구 중인 육계(고기용 닭) 스마트 팜 기술 개발에 협력하고, 시범 농가 대상 육계 스마트팜 기술 실증․검증 사업 진행, 농가 보급․확산을 위한 5G 네트워크·서비스 앱(APP) 등 인프라 구축과 서비스 사업을 지원하기로 했다. 무인 사양 관리 시스템 등 ICT기반시설을 다양한 축종으로 확대해 스마트축산 활성화를 위한 협력 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양창범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창범 원장은 “지속적인 업무 협의와 기술 교류로 ICT 기반 시설을 현장에 보급해 농가 편의와 소득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 우리나라 양계 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창수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