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유통 유통 포토
경남, 농기계교육 '뜨거운 열기'도내 16개 마을대상…다음달 13일까지

경남이 영농철을 맞아 농업기계 수리가 쉽지 않은 오지마을과 취약지역을 찾아가 농업기계교육을 실시해 호응을 얻고 있다.

경남농업기술원은 지난 5월 20일 창원을 시작으로 오는 8월 13일까지 도내 시군 16개 마을을 찾아가 영농철 농기계 정비기술교육을 실시하고 있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이에 농업인은 보유 중인 고장난 농기계를 마을회관 등 현장에서 간단한 점검 및 정비교육후 3만원 이하 소모성 부품을 무상으로 수리할 수 있다. 농업기계교육 수리 대상기종은 경운기, 관리기, 이앙기, 분무기, 예취기 등 소형 농기계이다. 찾아가는 농업기계교육은 지난 9일 창녕 유장마을, 10일 하동 월운마을, 23일 사천 장정2리마을, 31일 거제 술역마을에서 실시하고, 다음달 13일 진주 덕암마을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김동권 경남농업기술원 주무관은 “영농철 농업기계 수리가 쉽지 않은 지역을 찾아가 농업인들의 농기계 자가 정비 능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은지  alnews@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