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내년 정부농업예산 4% 감액논란타 부처 6.2% 증가 비해 상대적 홀대

정부가 발표한 내년도 농업예산이 올해에 비해 4% 감액 책정돼 논란이 되고 있다.

이는 각 부처별로 기획재정부에 요구한 예산평균 6.2% 증가와 비교해 농식품부가 스스로 농림사업을 포기한 것 아니냐는 비난여론이다.

각 부처가 기획재정부에 제출한 2020년도 예산·기금 총지출 규모는 498억7000억원으로, 이는 2019년도 예산인 469조6000억원에 비해 6.2% 증가한 수준이다.

기획재정부는 각 부처 요구안을 토대로 내년도 세입 등 지출소요, 경기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9월 3일까지 2020년도 예산안을 확정해 국회에 제출한다는 계획이다.

감액된 내년도 농업예산 발표에 황주홍 국회 농식품위원장은 즉각 성명을 발표하고, “농정개혁과 함께 농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정부의 예산투입이 어느 때보다 절실한 상황임에도 내년예산이 올해보다 4% 줄어든 예산편성은 국회 상임위원장으로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며, “국회에서 농어업 예산을 늘리기 위한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은지  alnews@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