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기계
[하절기 축사관리] “축사환기·냉방시설 미리 살펴야”

농촌진흥청은 무더위가 찾아오기 전에 꼼꼼한 축사관리로 가축 스트레스를 예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지난해 전국 평균 폭염발생일 수는 31.4일(평년 9.8일)로 가축의 더위 스트레스로 인한 농가피해가 컸다. 가축이 더위 스트레스를 받으면 물을 많이 마시고 사료는 적게 먹어 결국 체중이 늘지 않는다. 또한 번식장애가 나타나며 심한 경우 폐사로 이어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우사 송풍팬 설치모습

 

◇ 가축이 받는 스트레스를 줄이는 방법은 환기팬이나 송풍팬을 이용해 축사 안에 공기 흐름을 빠르게 해주는 것이 좋다.

△ 우사(외양간)는 50㎡(15평)당 1대 이상의 송풍팬을 3~4m 높이에 45°로 설치한다. 풍속은 1m/s 이상으로 한다.

△ 개방형 축사는 출입문, 윈치커튼을 개방해 외부공기가 쉽게 드나들게 한다. 송풍팬을 함께 이용할 경우 축사 주변에 형성되는 바람의 흐름을 방해하지 않도록 고려해야 한다.

△ 강제 환기로 온도를 조절하는 밀폐형 축사는, 입기와 배기팬이 잘 작동하는지 미리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 가축이 머무는 운동장과 축사는 차광막 등을 이용해 그늘을 만들어 준다. 이때 송풍팬을 같이 사용하면 효과가 크다.

△ 젖소 농가의 경우, 송풍팬을 같이 설치 했을 때 온도가 0.9℃ 더 낮았으며 대조구에 비해 우유생산량이 15% 가량 증가한다.

 

◇ 안개분무 등으로 몸의 온도를 낮추거나 축사로 들어오는 공기 온도를 낮추는 것도 스트레스를 더는데 도움이 된다.

△ 단, 내부 습도가 오르면 가축의 스트레스가 높아질 수 있으므로 축사바닥에 물방울이 맺히지 않을 정도로 하고, 송풍팬이나 환기팬을 함께 사용한다.

△ 가축이 물을 마시는 시설을 점검하고 시원한 물(10~15℃)을 공급해 스트레스를 낮추고 사료섭취량이 줄지 않도록 한다.

우사 송풍팬 설치모습

 

◇ 축종별 적정온도와 상한 임계온도

구 분

한육우

젖 소

돼 지

적정온도(℃)

10~20

5~20

15~25

16~24

상한임계온도(℃)

30

27

27

30

※ 27℃이상의 온도에서는 가축이 열 스트레스를 받기 시작하며 심하면 생산성이 감소된다.

 

◇ 여름철 젖소의 차광막 설치효과

구 분

노천운동장

차광막설치운동장

단열지붕 우사

사료섭취량(kg/일/마리)

14.4

15.9

17.2

산유량(kg/일/마리)

16.3

18.7

19.4

 

◇ 음수온도가 어미돼지에게 미치는 영향

구 분

음수온도 (℃)

22

15

10

사료섭취량 (kg/d)

3.82

5.36

5.29

산유량 (kg/d)

5.83

7.12

6.90

호흡수 (회/분)

114

99

80

 

◇ 폭염으로 인한 가축피해 규모

△ 2018년 전국평균 폭염일수 : 31.4일(평년9.8일)(기상청, 2018)

△ 2018년 축종별 폭염피해(8.21기준, 농림축산식품부, 2018)

- 닭 532만수, 오리 21만수, 돼지 1만9000두, 한·육우 7두

△ 연도별 가축피해현황(농림축산식품부, 2018)

- (2012년)185만마리→(2014년)994→(2016년)4180→(2018년)5615

 

김창수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