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기계 포토
농기계글로벌센터 상설전시장 새단장161개사 300여개 모델 전시…동선조정 등 효율적 관람유도
한국농기계글로벌센터가 최근 농기계 상설전시장을 리뉴얼 오픈했다.

한국농기계글로벌센터가 최근 농기계 상설전시장을 리뉴얼 오픈했다.

효율적인 전시관람을 위해 전시품을 전면 재배치하고 관람동선을 대대적으로 개편한 것이 특징이다. 전시참여 업체수는 확대해 제품홍보를 통한 판매촉진도 예상된다.

새롭게 단장한 글로벌센터 상설전시장은 2188㎡(A동: 1,300㎡, B동: 888㎡) 규모에 161개사 202개 기종, 300여개 모델이 전시됐다. A동에는 트랙터, 콤바인, 이앙기, 관리기를 비롯해 트랙터 부속작업기, 퇴비살포기, 파종기, 제초기, 동력운반차, 스피드스프레이어 등 대‧중‧소형 농기계와 농기계 부품이, B동에는 축산기자재, 시설원예기자재, 수확후 처리기계가 진열됐다. 또 보행형관리기, 미니트랙터, 승용관리기 등 여성친화형 농기계와 스마트 농업시대를 선도할 무인항공방제기가 새롭게 추가됐다.

특히 기존 전시장과는 달리 입구와 출구를 별도로 만들었으며, 동선조정을 통해 관람객들이 다양한 농기계를 빠짐없이 효율적으로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A전시장에서 B전시장으로 이어지는 관람동선을 따라가면 한국의 유망농기계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다.

아울러 관람객과 전시품 간 간격을 좁혀 전시된 농기계를 보다 가깝게 관람·체험할 수 있다. 농기계 상설전시장 개장시장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김창수  alnews@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