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축산기계
2017 한국국제축산박람회 성료…참관객 11만명역대 최대규모, 294개 업체 961개 부스참가

우수 전시업체 대상 ‘애닉스’ 대통령상 영예

역대 최대규모로 펼쳐진 2017 한국국제축산박람회(KISTOCK 2017)가 업체와 참관객의 높은 관심 속에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농림축산식품부와 6개 생산자단체(전국한우협회, 대한한돈협회, 한국낙농육우협회, 대한양계협회, 한국오리협회, 한국축산환경시설기계협회)가 공동주최한 이번 박람회는 ‘미래 잇는 친환경 축 산, 희망 잇는 상생 축산’이라는 주제로 지난달 21일부터 24일까지 대구 엑스코 (EXCO)에서 개최됐다.

10개국 294개사 961개 부스참가로 국내 축산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함은 물론, 축산농가와 참관객 총 11만2000여명이 전시장과 축산물 판매장 및 숯불구이 행사장을 방문해 그 어느때보다 풍성한 전시회로 평가됐다.

이번 전시회의 특징은 ICT와 결합돼 생산성 향상을 도모할 수 있는 신기술 제품과 함께 우리 축산의 대국민 신뢰를 담보할 수 있는 안전·청정축산을 위한 동물복지, 친환경, 안전성에 초점을 맞춘 기술이 대거 선보이면서 행사장을 찾은 양축농가에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셋 째날은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이완영 국회의원이 행사장을 방문해 전시업체를 둘러보며 격려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축산업계 주요 이슈 중의 하나인 ‘무허가 축사’와 관련해 축산과 관련해 국내는 물론 일본과 유럽 사례를 바탕으로 다양한 환경규제에 대응할 수 있는 전략을 모색하는 국제 심포지엄을 비롯해 ‘신정부에 바라는 축산정책’ 등 20여건의 각종 세미나가 진행돼 우리축산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자리가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와 함께 축산업과 관련된 풍성한 전시와 학술 프로그램, 소비자와 축산이 함께 만날 수 있는 부대행사로 주목을 받았다. 특히 전국 15개 축산물 브랜드가 함께 진행한 브랜드 축산물 할인판매와 즉석에서 구매한 축산물을 구워 먹을 수 있도록 조성된 숯불구이 행사장에 소비자의 관심이 집중됐다.

한편 박람회 폐회식에서는 우수 전시업체 대상에 △애닉스(대표 이주환)가 대통령상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최우수상(국무총리상)은 △다인엔지니어링(대표 황성일) 우수상(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은 △피그하우징(대표 김재관) △황소농기계(대표 신종범) △대영농원(대표 우대일) 우수 제품상(공동주최단체장상)은 △인터히트(대표 박시흥) △동도바이오텍 (대표 김동건) △대운아이엔디(대표 조병연) △환경개발(대표 윤상원) △단바이오텍(대표 박종배) △더원(대표 김창환) △ 동방(대표 이지훈) △환경정보컨설팅(대표 이인선)이, 특별상(대구광역시장상)은 △무한기술(대표 윤종천)이 수상했다.

전국한우협회 김홍길 회장은 “이번 박람회는 대한민국 축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하고, 소비자에게 우리 축산업에 대한 친근함을 높이기 위해 다양하고 특색있는 소비자 프로그램을 통해 소비자와 축산업의 어울림 한마당으로서 축산의 위치를 재확인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김창수  csk@alnews.co.kr

<저작권자 © 농축산기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